신과학/철학
초심리학/잠재능력
UFO/신물리학
오컬티즘/미스터리

과학적, 비과학적 의학
동서양 대체의학

창조론/과학적 사실성
창조론/철학과 정치

스켑틱스/기타 주제
KOPSA 박물관

 

대중매체 모니터링
질문과 답

토론방법
토론사례

연구회원 게시판
연구위원 게시판

 

자유토론
   
  러시아 소녀 나타샤 뎀키나의 초능력에 대해
  글쓴이 : kopsa     날짜 : 12-10-28 11:33     조회 : 5226    
러시아 소녀 나타샤 뎀키나의 초능력에 대해 

이전 아래 링크의 자유토론 게시판의 나타샤 뎀키나의 초능력에 대한 답으로 적습니다.

(이전 게시물)
http://www.kopsa.or.kr/gnu4/bbs/board.php?bo_table=FreeDebate&wr_id=570

러시아 소녀 나타샤의 이야기는 “미스터리 속의 과학 초자연의 세계‘(아래 링크)에 여러 러시아 초능력자의 이야기와 함께 들어 있습니다.  나타샤 이야기 아래 간단하게 줄여 적습니다.

(미스터리 속의 과학 초자연의 세계) 
http://www.kopsa.or.kr/gnu4/bbs/board.php?bo_table=Books&wr_id=27

나타샤는 17세이던 2004년 영국 신문사의 초청으로 영국을 방문하여 TV에도 출연하는 등 초능력을 가졌을지 모른다는 인상을 심어주었고, 디스커버리 채널에서는 뉴욕에서 CSICOP 반경의 학자들이 그의 능력을 시험한 장면을 ‘X선 눈을 가진 소녀(The Girl with X-Ray Eyes)’로 방영하였습니다. 

이때 시험은 분명한 진단이 가능한, 수술로 인체 내부의 특정 부위가 변형된 환자 6명에 정상인 환자 하나를 섞어 이들에 해당하는 7개의 카드를 주고 어느 사람이 어느 것인지 맞히도록 하였고 7명 중에 5명을 바로 맞힐 경우 초능력을 인정하는(실제는 정식 시험을 할 만한 가치가 있는) 성공으로 정하였습니다.

그러나 나타샤는  7명 중에 4명을 맞혔으므로 실패가 선언되었습니다. 여기에 대해 초심리학을 지지하는 노벨물리학상 수상자 조지프슨은, 7명 중에 4명이라도 우연의 성공률보다는 높고, 7명 중에 5명 이상이 성공이라는 것은 분명히 지나치게 성공기준을 높게 잡았다, 그러니 실패가 아니라 적어도 나타샤의 초능력은 미확정이라고 해야 한다고 반론을 제기했습니다.

CSICOP 학자들은 네 개의 정답도 감각적 단서로 맞혔을 가능성을 말하였으나, 이 경우 시험 프로토콜과 통제의 책임이 누구에게 있었는지가 중요할 것 같은데, 시험 설계는 와이즈먼 교수가 맡았다고 합니다. 그가 성공, 실패의 기준도 정했습니다. 이런 제반 문제, 조지프슨의 비판은 다음과 같은 말에 들어 있습니다. 

“초심리학자가 와이즈먼의 접근에 대해 의구심을 갖는 것은 바로 그가 대상에게 높게 뛰라고 하고는 다음에 실험 설계의 부주의뿐만 아니라(이 경우 대상의 어떤 의학적 상태는 나타샤 뎀키나가 과거에 지적한 맞추는데 어려움이 있다고 한 것이다) 실패라고 선언한 것이다. 연구자가 나타냐의 주장을 분명히 검증하지 못했다고 말하는 것이 문제가 없었을 것이다. 그러나 디스커버리 프로그램은 연구자가 좀 더 소녀의 주장을 사실상 부정했다는 보장할 수 없는 결론을 도출하는 것을 보여주었다.“

그 다음에 일본 동경 전기대학의 요시오 마치가 뉴욕에서의 일이 끝난 나타샤를 일본으로 초청하여 능력을 시험했습니다. 이것이 일본 이야기인데, 나타샤의 러시아 사이트에 소개된 내용에 의하면 그는 사람의 병을 정확히 알아맞혔고 다리에 인공 장치를 심은 개도 알아맞혀 일본 학자들을 놀라게 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마치가 어떻게 실험했고 어떤 결과였는지 발표하지 않는 이상 평가가 불가능합니다.  다만 의심스러운 대목은 마치가 “우리는 충분한 실험을 했다. 그러나 가장 이상한 사실은 그가 작은 여권용 사진과 같은 사진에 대한 능력도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을 발견한 것이다. 그의 능력은 X선 시각이 아니라 분명 우리가 아직 설명할 수 없는 어떤 종류의 능력을 갖고 있다”고 말한 대목입니다.

나타샤가 사진을 보고 그 사진 인물의 내부를 알아맞힌다는 내용인데, 이것은 더욱 믿기 어렵고 이런 주장은 자기 파괴적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우리도 유사한 사례가 있습니다. 어느 때 수지침을 창시한 유태우는 ‘수지염파요법’이라는 책에 병자를 직접 접하지 않고도 사이버 공간에서 병자의 손바닥과 손등의 상응점에 침자극을 가함으로써 병치료를 할 수 있다는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이것이 사실이라면 유태우는 그가 쌓아 놓은 수지침 탑을 무너뜨릴 일을 한 것이 아닌가,  수지침이야 믿을 사람도 있겠지만 누가 종이에 그려 넣은 손 모양에 침을 가해 먼 곳 사람의 병이 치료된다고 믿을 것인지, 일본에서 발견한 나타샤의 능력이 이런 것이 아닌 가 적습니다. 이상입니다.